Faithlife
Faithlife

Endurance

Illustration  •  Submitted
0 ratings
· 1 view
Notes & Transcripts

런던 선교사 협회에 어떤 젊은이가 인도로 선교를 떠나고 싶어했다. 윌크스씨는 그 사역에 그 젊은이가 적합한지 알아보는 사람으로 임명을 받았다. 그는 젊은이에게 편지를 써서 다음 아침 6시까지 오라고 했다.

그 젊은 지원자는 수킬로 미터 먼 곳에 살았지만, 정각 여섯시에 꼭 맞추어 나타났고, 그림 그리는 방으로 안내 되었다. 기다리고, 기다리고, 의아하게 생각했지만 인내심 있게 또 기다렸다. 마침내 오전 중반이 되는 윌크스 씨가 나타났다. 사과도 없이 윌크스 씨는 시작했다.

"젊은이, 선교사가 되고 싶다구?"

"네 그렇습니다. 선교사가 되고 싶습니다."

"주 예수를 사랑하는가?"

"네 확실히 사랑합니다."

"교육 정도는 어떤가?"

"조금 받았습니다".

"그러면, 교육 정도를 알아 보겠네. '고양이'를 어떻게 쓰는 줄 아나?"

젊은이는 어리둥절해서, 그런 터무니 없는 질문에 어떻게 대답해야 할지 몰랐지만 그는 착실히 대답을 했다.

"좋소. 그러면 개를 어떻게 쓰는 줄 아는가?"

이 젊은이는 '분노'와 '복종' 중간에서 잠시 당황했지만, 참을 성 있게 대답을 했다.

"잘했소. 맞았소". 이제 셈을 해 봅시다. 2 곱하기 2는 무엇이요?

인내심 있는 젊은이는 옳은 대답을 했고, 이제 그만 돌아가도 좋다는 허락을 받았다.

윌크스씨는 위원회에 보고를 했다.

이 젊은이를 정중히 추천합니다. 그는 간증과 성품을 조사해 보았습니다. 자기 부인에 대해 시험했는데 아침 일찍 일어났습니다. 인내심을 시험했습니다. 그의 지성에 모욕을 줌으로써 겸손과 순종과 성격을 시험했습니다. 그 모든 것을 통과한 그는 잘 해 낼 것입니다.


Source: 척 스윈돌의 설교 예화 1500선 도서 출판 디모데, 1998.

RELATED MEDIA
See the rest →
RELATED ILLUSTRATIONS
See the rest →